꽃미남 프로그래머 김포프가 창립한 탑 프로그래머 양성 교육 기관 POCU 아카데미 오픈!
절찬리에 수강생 모집 중!
프로그래밍 언어 입문서가 아닌 프로그래밍 기초 개념 입문서
문과생, 비전공자를 위한 프로그래밍 입문책입니다.
jobGuid 꽃미남 프로그래머 "Pope Kim"님의 이론이나 수학에 치우치지 않고 실무에 곧바로 쓸 수 있는 실용적인 셰이더 프로그래밍 입문서 #겁나친절 jobGuid "1판의내용"에 "새로바뀐북미게임업계분위기"와 "비자관련정보", "1판을 기반으로 북미취업에 성공하신 분들의 생생한 경험담"을 담았습니다.
Posted by 미친 고양이

안녕하세요. 미친고양이(이택승)입니다. 광묘아라는 닉네임은 보통 미친고양이라는 닉이 필터링 등의 이유로 사용이 불가능할 때 사용하는 닉네임이고 보통은 미친고양이로 활동하지요.

개발 경력도 짧고 아는 것도 없어 도저히 여기 올리기 민망할 수준의 글들만 올리게 될 것 같아서 죄송하네요. 그래도 지망생들에게는 약간 도움이 될 수 있는 글은 쓸 수 있지 않을까?(없을지도.orz) 싶어 신청하게 되었습니다.

일단 제가 약 2년 동안 해 왔던 온라인 게임 퀘스트에 대한 이야기를 할까 합니다. 처음부터 딱딱한 이야기를 하면 그나마 없는 실력 빨리 들통날 것 같아서 일단은 ‘온라인 게임에서 퀘스트를 어떻게 보여주는가?’에 대한 이야기를 해 볼까 합니다.

온라인 게임, 특히 MMORPG에서 퀘스트를 보여주는 데에는 두 가지 이슈가 있지 않나 생각됩니다.

하나는 카메라를 고정할 것인가? 아니면 별도로 처리하지 않고 방임할 것인가?

다른 하나는 퀘스트 내용을 대화하는 것으로 처리할 것인가? 아니면 서술형으로 보여줄 것인가 하는 점입니다.

그럼 실제로 게임 스크린샷들을 보면서 각 게임들이 위 두 문제를 어떤 방식으로 결정했는지, 왜 그렇게 결정(이건 제 생각입니다만...)했는지 살펴보겠습니다.


우선 퀘스트 위주 게임의 모범적인 사례가 되어 이후 게임들에 영향을 준 와우입니다.

와우는 퀘스트 전환 시 별도로 카메라를 전환하지 않으며 거의 모든 퀘스트를 서술형으로 보여줍니다.

카메라를 전환하지 않고 모든 퀘스트를 서술형으로 처리하기 때문에 퀘스트 하나를 받는 시간이 짧습니다.

퀘스트를 많이 받고 많이 해결하는 것을 스타일로 잡고 있는 와우의 게임 플레이에 어울리는 방식입니다.

다만 이럴 경우 퀘스트 이야기에 대한 몰입도는 상대적으로 떨어지게 됩니다와우의 경우에는 세계관과 다양한 연출게임 내 퀘스트 경험에 대한 고민을 통해 풀어냈지만 같은 방식을 채택한 다른 게임들은 와우처럼 성공적이지 못했습니다.
 


다음은 반대쪽 사례라고 할 수 있는 예를 들어보겠습니다.
예. 다들 알고 계실 블앤소입니다.
블앤소는 퀘스트 시 카메라를 NPC정면으로 고정하며 대화 형식으로 퀘스트를 보여줍니다. 카메라가 고정되는 시간을 통해 게임 플레이 흐름을 약간 끊어 이야기 자체에 주의를 환기시켜 줄 수 있습니다.
또한 대화 방식은 한 번에 보여주는 텍스트의 양이 적고 사람들끼리 정보를 전달하는 방식과 유사하기 때문에 이야기를 전달하기 용이하죠.
다만 퀘스트를 만들기 위한 노력이 더 들고 퀘스트 하나를 받는 시간이 더 걸리게 됩니다. 또한 위에서도 이야기한 것처럼 게임플레이의 연속성이 좀 깨집니다.

지난 테스트에서 아키에이지는 퀘스트를 대화식으로 보여주면서 카메라는 전환하지 않는 방식을 보여줬습니다. 다만 그 대화가 말풍선이고 자동으로 지나가기 때문에 한 번 메시지를 놓치면 퀘스트의 이야기 혹은 힌트를 따라가기 힘들었지요.


마비노기 영웅전의 영웅전의 경우에는 블앤소와 비슷하지만 NPC가 모델링이 아닌 원화다 보니까 카메라가 어쩔 수 없이 고정될 수 밖에 없는 구조지요.

정리해보니 대략 다음과 같은 결론이 나오는 것 같네요.

     장점
 카메라 방임  플레이 연속성 유지 
 퀘스트 대량 소비에 유리 
  고정  이야기 내용에 환기시킬 시간을 줄 수 있음 
텍스트 전달 방식  서술형   퀘스트 대량 소비에 유리
 짧은 시간에 전달 
   대화형  이야기를 전달하는데 유리

그 외에도 어떤 방식인지 직접 체험한 것은 아니지만 최신 온라인 게임 몇 종은 이야기 전달 방식을 아래처럼 전달한다고 합니다.

스타워즈: 구공화국의 기사단 온라인 - 컷신과 선택지. 으으 영어만 아니면 해봤을 텐데..;;
길드워2 - 텍스트로 '우리 마을을 위협하는 몬스터 처치해주세요.'라고 들어봐야 실감도 안나시죠? 저희는 직접 현장을 보여드리겠습니다.

이렇게 누구나 아는 내용으로 이 좋은 블로그를 더럽혀서 죄송합니다.orz
다음에는 mmo의 퀘스트는 보통 어떤 구조를 가지고 있는지, 또 한 번 누구나 아는 내용을 할 것 같습니다.;;

혹시라도 제가 쓴 글에 오류가 있다면 잘못된 지식이 널리 퍼지기 전에 지적해주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wontak.blogspot.com isdead 2012.01.16 10: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타워즈 구공기는 아마도 바이오웨어의 전매 특허(?)인 영화식 연출을 사용하지 않았을까 싶네요. 영화식 연출은 대화 내용에 더욱 몰입감을 준다는 점이 특징인데, 제 3자의 시각으로 화자들을 바라보는 시각을 사용하는지라 1인칭인 블소와는 사뭇 다른 느낌을 줍니다.

    • 미친고양이 2012.01.30 15:17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런거 같습니다. 그런데 전 발더스 이후로 바이오웨어 게임을 해본 것이 없어서..;;;

  2. sgpro 2012.01.16 16: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맙습니다. ^^

  3. Favicon of https://toymaker.tistory.com 바하무트 2012.01.17 20: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퀘스트를 보여줄때 고정 이미지나 이벤트 영상등으로 표현한 사례도 있죠. 받는 도중 다른 유저는 어떻게 처리하는가도 고민할 거리가 되겠네요. 재밌는 주제군요. 다음글도 기대됩니다^^

  4. Favicon of https://lainide.tistory.com 세이지준 2012.01.20 15: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 감사합니다 ^^

  5. 폭풍 2012.06.11 22: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잡퀘는 방임쪽이좋고, 에피소드퀘스트는 고정이 나은듯 싶네요.

  6. Favicon of https://ing-eo.tistory.com 천신의리 2015.03.14 10: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